최근북한

> 자료센터 > 최근북한
보기
제목 연말시한 앞둔 김정은, 군사위 회의 주재 "국방력 강화 논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2.23

북한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제7기 제3차 확대회의를 열고 국방력 강화하기 위한 문제를 논의했다고 22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북한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제7기 제3차 확대회의를 열고 국방력 강화하기 위한 문제를 논의했다고 22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연말 시한'을 앞둔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 하에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3차 확대회의를 열고 '자위적 국방력'을 강화하기 위한 문제를 논의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정은 동지께서 확대회의를 지도하시었다"며 "국가방위사업 전반에서 결정적 개선을 가져오기 위한 중요한 문제들과 자위적 국방력을 계속 가속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핵심적인 문제들이 토의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조성된 복잡한 대내외형편에 대하여 분석통보하셨다"면서 "정세변화 흐름과 우리 혁명 발전의 관건적 시기의 요구에 맞게 인민군대를 비롯한 나라의 전반적 무장력을 강화하기 위한 중요한 조직정치적 대책들과 군사적 대책들을 토의·결정하며 조직문제를 취급할 것이라고 하셨다"고 소개했다.
 
회의에서는 당 중앙군사위원회 인사와 군에 대한 조직개편도 단행됐다.
 
중앙통신은 "당 중앙군사위원회 일부 위원들을 소환, 보선하였다"면서 "무력기관의 일부 지휘성원들과 군단장들을 해임 및 조동(전보), 새로 임명할 데 대한 조직문제(인사)가 취급되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당의 군사 전략적 기도에 맞게 새로운 부대들을 조직하거나 확대 개편하는 문제, 일부 부대들을 소속 변경시키는 문제와 부대 배치를 변경시키는 중요한 군사적 문제와 대책들이 토의결정되었다"고 덧붙였다.
 
중앙통신은 '자위적 국방력' 강화방안과 군부대 조직 개편 등의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북한이 지난 7일과 13일 동창리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중대한 시험'을 했다고 선언한 만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관련된 결정이 이뤄졌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또 북한이 올해 초대형 방사포 등 새로 개발해 시험발사한 상용무기들이 적지 않은 만큼 이를 실전 배치하는 것과 관련한 군 조직 개편이 있었을 수 있다.
 
중앙군사위 확대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은 당 전원회의에서 재차 검토하는 절차를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3차확대회의를 지도했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2일 밝혔다. [뉴스1]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3차확대회의를 지도했다고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2일 밝혔다. [뉴스1]

이번 회의에는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위원들과 조선인민군 군종 및 군단 지휘 성원들, 총정치국, 총참모부, 인민무력성 지휘 성원들, 인민보안성, 국가보위성, 호위사령부를 비롯한 각급 무력기관의 지휘 성원들, 당중앙위원회 조직지도부 부부장들이 참가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당 중앙군사위원회는 북한에서 군사 분야 모든 사업을 지도하는 기관으로 국방사업 전반을 지도한다.  
     
김정은 정권하에서 중앙군사위 확대회의는 2013년, 2014년, 2015년(8월 20일·8월 28일), 2018년(5월 17일), 2019년(9월 6일) 등 빈번하게 열리면서 중요한 정책들을 결정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이전글 김정은 올해 첫 공개활동…당 간부와 금수산태양궁전 참배 2020-01-02
다음글 “신성한 백두산서 모닥불을? 金, ‘무오류 수령’ 이미지 스스로 깨” 2019-12-10
    목록 
회사명 : 뉴코리아여성연합 대표 : 이소연 주소 : 서울 구로구 고척로 98 성민빌딩 3층(구로구 개봉동 63-20) TEL : 02-2671-3310
COPYRIGHT©2014 뉴코리아여성연합 ALL RIGHTS RESERVED